i  T  R  O

공지사항

[핀포인트뉴스] 대우건설,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 진출 '초읽기'...아이티로 지분 30% 매입

관리자
2021-05-07
조회수 23

[핀포인트뉴스=안세준 기자] 대우건설이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 진출을 위한 초석을 마련했다.

대우건설은 플랫폼 프로그램 개발사 아이티로 지분 30%를 매입했다고 23일 밝혔다.

아이티로는 2018년 설립돼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Big data) 등을 기반으로 플랫폼 소프트웨어 개발과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기업이다. 2019년 대우건설의 ‘푸르지오 스마트홈’ 개발을 시작으로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에 진출했으며, 지난해에는 전라북도 완주군의 ‘스마트빌리지 플랫폼’ 서비스를 구축하는 등 다수의 지자체 및 공공기관들과 파트너십을 체결하며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스마트홈 플랫폼은 아파트가 스스로 수집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사물인터넷(IoT)으로 연결된 각종 가전기기를 자동으로 제어하고, 음성 인식 기반의 인공지능(AI) 스피커와 연동시킬 수 있는 ‘지능형 주거 공간’을 구성하는 플랫폼을 말한다. 미래 스마트시티의 기반이 되는 핵심 기술이며, 건설⋅전자⋅IT⋅통신 등 여러 업종에서 관심을 가지고 있는 분야다.

대우건설은 이번 투자를 통해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 진출을 본격화 한다. 현재 사용 중인 푸르지오 스마트홈 플랫폼을 업그레이드해 미래 주거문화를 선도하는 스마트홈 플랫폼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2019년 처음 선보인 푸르지오 스마트홈은 세대 내 생활환경(조명⋅가스⋅냉난방⋅환기⋅보안 등)을 제어하고 편의서비스(엘리베이터 호출⋅날씨정보 제공⋅택배 조회⋅차량위치 확인 등)를 제공하는 1단계를 거쳐, 스마트가전(에어컨⋅TV⋅로봇청소기 등) 제어, 이동통신사 연동(KT⋅SKT⋅LG U+), 커뮤니티시설 예약, 제휴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2단계 개발을 완료한 상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올해 푸르지오 스마트홈 플랫폼 3단계 개발을 통해 제휴 파트너사를 확대하고 하자처리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실생활에 유용한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라며, “연간 2~3만 가구를 꾸준히 공급하며 건설사 중 가장 많은 주거관련 빅데이터를 보유한 만큼 스마트홈 시장을 선도할 플랫폼을 완성하는 것이 목표다”고 말했다.  


*기사링크 : https://cnews.pinpointnews.co.kr/view.php?ud=20210223095436390727695a3dd0_45

* 출처 : <저작권자 © 핀포인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표이사 : 김도형 ㅣ 사업자등록번호 : 811-86-00966
회사주소 : (우.05854) 서울특별시 송파구 법원로 114, B동 914호(문정동, 엠스테이트) 

전화 : (02)1670-2201 , 팩스 : 02-3401-3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