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  T  R  O

공지사항

[KVINA] 대우건설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 진출…아이티로 지분 30% 인수

관리자
2021-05-07
조회수 44

대우건설이 플랫폼 프로그램 개발 기업인 ㈜아이티로에 투자해 지분을 매입했다고 23일 밝혔다.
대우건설이 매입한 지분은 아이티로 전체 지분의 30%다.
아이티로는 2018년 설립돼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등을 기반으로 플랫폼 소프트웨어 개발과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타트업 기업이다.
지난 2019년 대우건설의 `푸르지오 스마트홈` 개발을 시작으로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에 진출했으며, 지난해에는 전라북도 완주군의 `스마트빌리지 플랫폼` 서비스를 구축하는 등 다수의 지자체·공공기관과 파트너십을 체결하며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스마트홈 플랫폼은 아파트가 스스로 수집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사물인터넷으로 연결된 각종 가전기기를 자동으로 제어하고, 음성 인식 기반의 인공지능 스피커와 연동시킬 수 있는 지능형 주거 공간을 구성하는 플랫폼이다.

미래 스마트시티의 기반이 되는 핵심 기술이며, 건설·전자·IT·통신 등 여러 업종에서 관심을 가지고 있는 분야다.

대우건설은 이번 투자를 통해 `스마트홈 플랫폼` 사업 진출을 본격화 한다.

현재 사용 중인 푸르지오 스마트홈 플랫폼을 업그레이드해 미래 주거문화를 선도하는 스마트홈 플랫폼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지난 2019년 처음 선보인 푸르지오 스마트홈은 세대 내 생활환경을 제어하고 편의서비스를 제공하는 1단계를 거쳐, 스마트가전 제어, 이동통신사 연동, 커뮤니티시설 예약 등을 제공하는 2단계 개발을 완료한 상태다. 



한편, 대우건설은 아이티로와 협업해 스마트홈 플랫폼과 더불어 `건설 안전관리 플랫폼`도 개발했다.
건설 안전관리 플랫폼은 건설 현장 곳곳에 설치 된 CCTV를 활용해 작업자와 건설 장비의 움직임을 모바일 기기로 실시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을 활용하면 작업 중 위험 상황 발생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으며, 사고 상황 발생 시 관리자에게 신속히 상황을 알릴 수 있어 빠른 초동 대처가 가능하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올해 푸르지오 스마트홈 플랫폼 3단계 개발을 통해 제휴 파트너사를 확대하고 하자처리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실생활에 유용한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라며 "건설사 중 가장 많은 주거관련 빅데이터를 보유한 만큼 스마트홈 시장을 선도할 플랫폼을 완성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기사링크 : https://m.kvina.co.kr/newsCenter/view.asp?articleId=A202102230185&pgCode=0404

* 출처 : KVINA

대표이사 : 김도형 ㅣ 사업자등록번호 : 811-86-00966
회사주소 : (우.05854) 서울특별시 송파구 법원로 114, B동 914호(문정동, 엠스테이트) 

전화 : (02)1670-2201 , 팩스 : 02-3401-3337